top
  • rank[레벨:35]박상수
  • rank[레벨:29]이민주
  • rank[레벨:26]그레이트티처님
  • rank[레벨:26]
  • rank[레벨:24]스파르탄
  • rank[레벨:20]111
  • rank[레벨:18]노현우
  • rank[레벨:18]갈갈882
  • rank [레벨:17]프리지아리
  • rank[레벨:17]999마력

파워풀하이튜닝 회원님들이 자유롭게 얘기하는 게시판 입니다.

2018.11.09 14:48

어제는 오늘의

조회 11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
 

바다와 조가비

 

빈집엔

어느새

바다가 새살처럼 차올랐다.

 

파도가 뱉어놓은

갯바위의 그림자를

더듬는 동안

 

어제는 오늘의 존재의 집,

슬픔이 응고된 몇 겹의 추억,

 

사랑도 지치면

껍데기의 숭고함마저

잊게 되는가

 

뼈의 내부에 박혀있던

살의 흔적들이

한때는 모락모락

타오르는 불꽃이었거늘

 

빈집에 누워

해조음을 듣는다


파워풀하이튜닝 회원님들이 자유롭게 얘기하는 게시판 입니다.

글 수 16,287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공지 hit커뮤니티, 자료실 운영 원칙 [레벨:46]운영자 2013.05.28 27488
공지 hit커뮤니티/자료실 회원 등급 제도 안내 입니다. [레벨:46]운영자 2013.03.26 29210
16287 당신과 나의 회화 new [레벨:17]프리지아리 2018.11.14 5
16286 일본 의사에게 일침 날렸던 조선 의사 new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14 1
16285 절실한 일본 편의점 채용공고 new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14 7
16284 언제나 바람하고만 [레벨:17]프리지아리 2018.11.14 3
16283 병역의 의무가 없어 화난 누나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13 6
16282 의사 남친 월급에 실망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13 4
16281 격투기선수의흥분 [레벨:9]이설1319 2018.11.12 14
16280 10가지 재밌는 사실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12 5
16279 원룸 광고를 잘 봐야하는 이유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12 4
16278 설레발 레전드 [레벨:9]이설1319 2018.11.12 4
16277 사람들은 진실로 [레벨:17]프리지아리 2018.11.12 4
16276 될 놈은 되는거지.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12 4
16275 중국인의 기적의 논리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10 9
16274 피라미드의 위엄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10 3
16273 그대 앞에 서면 [레벨:17]프리지아리 2018.11.10 5
16272 쉽지만 흔치않은 감동들....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09 17
16271 요즘 학생 래퍼들의 랩 클라스 ㄷㄷㄷ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09 5
16270 도너츠 변천사 [레벨:18]갈갈882 2018.11.09 4
» 어제는 오늘의 image [레벨:17]프리지아리 2018.11.09 11
16268 삶의 절반은 [레벨:17]프리지아리 2018.11.09 5
Board Pagination ‹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815 Next ›
/ 81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Designed by sketchbooks.co.kr / sketchbook5 board skin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